법률뉴스
법률뉴스
최순실 독방수용에 공황장애 고려 안했다
글쓴이 사회

날짜 17.01.06     조회 1817

    첨부파일

    서울구치소가 최순실씨를 독방에 수용하면서, 공황장애를 고려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박주민(서울 은평갑)의원이 3일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서울구치소는 ‘최순실 독거 수용 결정 이유’로 사회적 관심이 집중된 사건의 당사자로서 혼거수용 시 발생할 수 있는 다른 수용자와의 불필요한 마찰 방지, 구속에 따른 심리적 부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박 의원실이 서울구치소에 추가로 확인한 바에 따르면, 구치소 측은 ‘공황장애’ 사유는 독거 수용 사유로 고려하지 않았다.
     
    다수의 정신과 전문의에 따르면, ‘공황장애’ 환자는 혼자 있는 것을 견디기 어려우므로 독거수용해선 안된다. 특히 교도소에 근무한 경험이 있는 정신과 전문의 이경린씨는 ‘공황장애’ 환자는 “혼자 있기를 두려워 하거나 흔히 우울증이 동반되고 이 경우 자살의 위험도 높아질 수 있다”며 “교도소 측이 이에 대한 방안으로 CCTV를 통해 24시간 관찰하는 것만으로는 부족하고 독거 보다는 혼거 수용을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자신이 혼자 있어서는 안 되는 공황장애 환자라고 주장하는 최순실을 혼자 방치하는 것은 공황장애라는 증상에 대해 구치소가 제대로 고려를 안 한 것이거나, 최순실의 공황장애 증세가 혼자 두는 것이 괜찮을 정도로 경미하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24시간 감시한다고는 하지만, 아무 일도 하지 않고 종일 CCTV만 들여다보는 것은 아니지 않냐”고 지적했다.
     
    한편 최순실씨는 공황 장애를 이유로 국정조사특위 청문회에 출석하는 것을 거부했다. 또 구치소에 수감된 뒤로 관련 약물을 지급받아 복용한다고 알려졌다.
     
    그러나 또 다른 정신과 전문의는 “직접 진료를 한 것이 아니어서 단정할 수는 없으나 공황장애란 사형수가 사형대 앞에서 느끼는 극심한 불안증세인데, 언론에서 알려진 최순실씨의 행동으로는 그 정도에 이른다고 볼 수 없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최순실의 독거 수용은 구치소가 매우 불합리한 위험한 결정을 한 것이거나, 최순실씨의 공황장애가 사실이 아닌 것을 의미한다”라며 “최근 서울구치소 압수수색에 들어간 특검은 이 사실도 함께 밝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 도배방지
목록

글쓰기 답글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24

NO 파일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98 첨부파일 '한상균' 민노총 위원장 가석방...다음 차례는 ‘이석기(?)’ 사회 18.05.23 11
3697 첨부파일 나경원 의원 A비서 “노무현 죗값 받아야지...죽고 지랄이야&quo 사회 18.05.22 17
3696 첨부파일 유성기업 노조파괴 8년, “노조파괴 게이트를 열어라!” 사회 18.05.21 18
3695 첨부파일 "개인회생 변제기간 단축 따른 일관성 있는 기준 마련돼야” 사회 18.05.20 23
3694 첨부파일 초등학생도 푸는 산수도 모르는 ‘이재용 장학생’ 구속해야! 사회 18.05.19 33
3693 첨부파일 사형수 이영학 "범죄사실 인정하지만 사형은 부당" 사회 18.05.18 33
3692 첨부파일 검찰-사법부 버티고 있는 이땅 '내부고발자' 서 있을 곳 없다. 사회 18.05.17 32
3691 첨부파일 PD수첩 "'사랑으로'지어 '고통'을 임대" 부영그룹 정조 사회 18.05.16 32
3690 첨부파일 “공안사범의 작업금지는 인권존중 원칙 어긋난다” 사회 18.05.13 47
3689 첨부파일 IDS홀딩스 지점장들 중형 선고...피해자들 “판사님 감사합니다” 사회 18.05.12 47
3688 첨부파일 넥스트 아이 불법 횡령으로 인한 부당이익 반환 청구 채권 가압류 사회 18.05.11 70
3687 첨부파일 '황교안 방지법’ 나왔다. 평화당 김광수 의원 발의 사회 18.05.10 80
3686 첨부파일 김성태 고발했다고 유령 시민단체로 몰린 ‘민생경제연구소’ 사회 18.05.09 89
3685 첨부파일 우리는 그의 죽음을 우리의 죽음으로 받아들이지 못하는가 사회 18.05.08 91
3684 첨부파일 스트레이트 "삼성 장충기, 어버이연합 등 지원 배후 드러나 사회 18.05.07 115
3683 첨부파일 [특별기고] 김경수에게서 정윤회를 보다 사회 18.05.05 91
3682 첨부파일 동물학대 방조해도 실형 선고 받는 첫 사례 나왔다 사회 18.05.04 93
3681 첨부파일 '삼성문자 논란' 강민구 판사...상지대 김문기와 검은 유착 관계 사회 18.05.03 104
3680 첨부파일 ‘산업은행’ 지엠의 부채탕감 없는 국부유출 즉각 중단해야! 사회 18.05.02 91
3679 첨부파일 나의 사랑하는 홀렁 베이 변호사 사회 18.05.01 98
3678 첨부파일 “국회, 국정원 관련 법개정에 즉각 나서야” 사회 18.04.29 103
3677 첨부파일 전관예우에 고통받는 ‘을 중의 을’ 하청업체 대표가 바라는 건 사회 18.04.28 100
3676 첨부파일 광주전남 교육단체 "교육 마피아 척결 없는 사학비리 청산은 사회 18.04.27 113
3675 첨부파일 박봄, ‘마약’ 암페타민 밀수입 입건유예도 검찰비리? 사회 18.04.26 102
3674 첨부파일 캠프 여직원 폭행한 강성권 예비후보, 성폭행도? 사회 18.04.25 111
3673 첨부파일 '양주 상납해 장군 승진(?)’...해군 제독 부인이 軍 안 믿는 사 사회 18.04.24 116
3672 첨부파일 '천안함' 좌초 원인 암초라면서 왜 제시 못하냐고? [1] 사회 18.04.22 126
3671 첨부파일 '공사비 현금정산서'...둘러싸고 상반된 법원 판결 논란! 사회 18.04.21 112
3670 첨부파일 서지현,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서 "미투 후 괴롭힘 당해 사회 18.04.20 109
3669 첨부파일 KBS 추적60분, 이시형 마약 의혹 사건 검찰이 덮었나? 사회 18.04.19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