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판례
최신판례
사건명 과징금처분과 감면신청기각 처분을 다투는 각 소의 이익을 모두 인정한 사건
사건번호 대법원_2016두43282 분야 대법원
등록일자 2017.01.10 조회 506
[판시사항]

◇자진신고 감면신청 기각처분의 취소를 별도로 구할 소의 이익이 인정되는지 여부(적극)◇



  구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2016. 3. 29. 법률 제14137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공정거래법’이라 한다) 제22조의2는 제1항에서 부당한 공동행위의 금지 규정을 위반한 사업자가 부당한 공동행위 사실을 자진신고하거나 증거제공 등의 방법으로 조사에 협조한 경우에는 시정조치 또는 과징금을 감경 또는 면제할 수 있도록 규정하면서, 제3항에서 감경 또는 면제되는 자의 범위와 감경 또는 면제의 기준ㆍ정도 등에 관한 세부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 위임에 따라 구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시행령(이하 ‘공정거래법 시행령’이라 한다) 제35조는 제1항에서, 부당한 공동행위에 대한 피고 조사 시작 전에 신고하거나 조사 시작 후에 조사에 협조한 자로서 일정한 요건을 갖춘 경우에는 과징금과 시정조치를 감면하거나 감경할 수 있도록 규정하면서, 제3항에서 자진신고자나 조사에 협조한 자의 신청이 있으면 피고는 그 신원이 공개되지 아니하도록 해당 사건을 분리 심리하거나 분리 의결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나아가 공정거래법 시행령 제35조 제4항에 의하여 감면제도의 세부운영절차 등에 관한 사항을 정한 구 ‘부당한 공동행위 자진신고자 등에 대한 시정조치 등 감면제도 운영고시’(2015. 1. 2. 피고 고시 제2014-19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감면고시’라 한다) 제12조 제1항은 피고가 감면에 관한 사항을 최종적으로 심의․의결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러한 규정들의 취지와 ➀ 피고의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처분(이하 통칭하여 ‘과징금 등 처분’이라 한다)과 자진신고 등에 따른 감면신청에 대한 감면기각처분은 그 근거조항이 엄격히 구분되고, 자진신고 감면인정 여부에 대한 결정은 공정거래법령이 정한 시정조치의 내용과 과징금산정 과정에 따른 과징금액이 결정된 이후, 자진신고 요건 충족 여부에 따라 결정되므로, 과징금 등 처분과 자진신고 감면요건이 구별되는 점, ➁ 이에 따라 피고로서는 자진신고가 있는 사건에 있어서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의 요건과 자진신고 감면 요건 모두에 대하여 심리․의결할 의무를 부담한다고 보아야 하는 점, ➂ 감면기각처분은 자진신고 사업자의 감면신청에 대한 거부처분의 성격을 가지는 점 등을 종합하면, 피고가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와 감면 여부를 분리 심리하여 별개로 의결한 후 과징금 등 처분과 별도의 처분서로 감면기각처분을 하였다면, 원칙적으로 2개의 처분, 즉 과징금 등 처분과 감면기각처분이 각각 성립한 것으로 보아야 하고, 처분의 상대방으로서는 각각의 처분에 대하여 함께 또는 별도로 불복할 수 있다. 따라서 과징금 등 처분과 동시에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구하는 소를 함께 제기했다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구할 소의 이익이 부정된다고 볼 수 없다.



☞  과징금 등 처분과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각각 구한 사건에서, 과징금 등 처분을 다투는 소의 권리보호이익만을 인정한 원심판결에 잘못이 있으나, 원심이 이 사건 과징금처분의 위법 여부에 관한 판단에서 이 사건 감면기각처분의 위법 여부에 관한 판단에까지 나아갔고, 감면기각처분이 적법하다는 원심판단은 정당하므로, 원심이 그 취소를 구하는 원고청구를 기각하였어야 할 것이지만, 감면기각처분 부분에 관하여 원고만이 상고한 이 사건에서 불이익변경금지 원칙상 원고에게 불이익하게 청구기각 판결을 할 수는 없어서, 이 부분 소를 각하한 원심판결을 유지할 수밖에 없다고 판단한 사안.


 



[재판요지]


[전문]

판결문 보기



[참조조문]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05

NO 사건명 사건번호 등록일자 분야
3141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따라 성립된 주식매 새글 대법원_2015다6517 2017.04.30 민사
3140 상소심에서 제기한 소송비용담보 제공신청 새글 대법원_2017마63 2017.04.30 형사
3139 자기무고의 공동정범 성립 여부 새글 대법원_2013도12592 2017.04.30 형사
3138 자금세탁을 위해 교부받은 범죄수익 등인 수 새글 대법원_2016도18035 2017.04.30 형사
3137 정치 지망생이 국회의원선거일 1년 전에 명 새글 대법원_2017도1799 2017.04.30 형사
3136 구 기반시설부담금법에 의한 기반시설부담금 대법원_2013두16807 2017.04.29 민사
3135 선불식 할부거래 회사의 필요적 등록취소 사 대법원_2016두46175 2017.04.29 민사
3134 사례금과 인적용역 대가의 구별 기준 대법원_2017두30214 2017.04.29 민사
3133 출원경과 금반언 사건 대법원_2014후638 2017.04.29 특허
3132 장학재단에 대한 주식 기부에 증여세가 부과 대법원 2011두21447 2017.04.29 행정
3131 주한미군이 동료의 군사우편함을 통해 향정 의정부지방법원_2017고합15 2017.04.28 형사
3130 '현역 복무 부적합' 판정을 받고 전역 조치 의정부지방법원_2017고단36 2017.04.28 행정
3129 개인택시 운전자의 택시승차대 질서문란행위 대구고등법원 2016누5724 2017.04.28 행정
3128 격일제 근무자가 근무일 사이에 휴무가 제대 서울행정법원 2016구합72792 2017.04.28 행정
3127 웹사이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운영하면 서울행정법원_2016구합59812 2017.04.28 행정
3126 거래처의 요청으로 다른 사업장 약품을 배 서울행정법원 2016구단31367 2017.04.27 행정
3125 부산 모 공사 직원의 뇌물수수 사건 부산지방법원 2017고합3 2017.04.27 형사
3124 망인의 처에 대한 협의분할이 사해행위가 아 부산지방법원 2016가단339623 2017.04.27 민사
3123 치아가 없어 음식을 씹을 수 없는 전문요양 서울서부지방법원_2016고단911 2017.04.27 형사
3122 세월호 유가족인 미성년자녀의 재산을 안전 서울가정법원 2017느단50834 2017.04.27 후견
3121 술에 만취해서 난동을 부리는 피해자를 제압 부산지방법원 2016고합624 2017.04.26 형사
3120 엘시티사업 관련한 피고인에게 징역형을 선 부산지방법원 2017고합16 2017.04.26 형사
3119 보이스피싱 총책에게 징역 6년을 선고한 사 부산지방법원 2016고단6122 2017.04.26 형사
3118 통행권확인 등 사건 울산지방법원 2015나1208 2017.04.26 민사
3117 징계결의무효확인등청구의 소 사건 울산지방법원 2016나22875 2017.04.26 민사
3116 종업원이 청소년 2명에게 주류를 제공하여 2016구합6522 판결문 2017.04.24 행정
3115 산재보험보험관계변경신고서반려처분 취소 울산지방법원 2016구합6003 2017.04.24 행정
3114 국가유공자불인정상이결정처분 취소 사건 울산지방법원 2016구합241 2017.04.24 행정
3113 부당이득금 사건 울산지방법원 2016가단59807 2017.04.24 민사
3112 치킨집 창문으로 침입하여 훔칠 물건을 찾다 울산지방법원 2017고합24 2017.04.24 형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