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판례
최신판례
사건명 과징금처분과 감면신청기각 처분을 다투는 각 소의 이익을 모두 인정한 사건
사건번호 대법원_2016두43282 분야 대법원
등록일자 2017.01.10 조회 1045
[판시사항]

◇자진신고 감면신청 기각처분의 취소를 별도로 구할 소의 이익이 인정되는지 여부(적극)◇



  구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2016. 3. 29. 법률 제14137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공정거래법’이라 한다) 제22조의2는 제1항에서 부당한 공동행위의 금지 규정을 위반한 사업자가 부당한 공동행위 사실을 자진신고하거나 증거제공 등의 방법으로 조사에 협조한 경우에는 시정조치 또는 과징금을 감경 또는 면제할 수 있도록 규정하면서, 제3항에서 감경 또는 면제되는 자의 범위와 감경 또는 면제의 기준ㆍ정도 등에 관한 세부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 위임에 따라 구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시행령(이하 ‘공정거래법 시행령’이라 한다) 제35조는 제1항에서, 부당한 공동행위에 대한 피고 조사 시작 전에 신고하거나 조사 시작 후에 조사에 협조한 자로서 일정한 요건을 갖춘 경우에는 과징금과 시정조치를 감면하거나 감경할 수 있도록 규정하면서, 제3항에서 자진신고자나 조사에 협조한 자의 신청이 있으면 피고는 그 신원이 공개되지 아니하도록 해당 사건을 분리 심리하거나 분리 의결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나아가 공정거래법 시행령 제35조 제4항에 의하여 감면제도의 세부운영절차 등에 관한 사항을 정한 구 ‘부당한 공동행위 자진신고자 등에 대한 시정조치 등 감면제도 운영고시’(2015. 1. 2. 피고 고시 제2014-19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감면고시’라 한다) 제12조 제1항은 피고가 감면에 관한 사항을 최종적으로 심의․의결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러한 규정들의 취지와 ➀ 피고의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처분(이하 통칭하여 ‘과징금 등 처분’이라 한다)과 자진신고 등에 따른 감면신청에 대한 감면기각처분은 그 근거조항이 엄격히 구분되고, 자진신고 감면인정 여부에 대한 결정은 공정거래법령이 정한 시정조치의 내용과 과징금산정 과정에 따른 과징금액이 결정된 이후, 자진신고 요건 충족 여부에 따라 결정되므로, 과징금 등 처분과 자진신고 감면요건이 구별되는 점, ➁ 이에 따라 피고로서는 자진신고가 있는 사건에 있어서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의 요건과 자진신고 감면 요건 모두에 대하여 심리․의결할 의무를 부담한다고 보아야 하는 점, ➂ 감면기각처분은 자진신고 사업자의 감면신청에 대한 거부처분의 성격을 가지는 점 등을 종합하면, 피고가 시정명령 및 과징금 부과와 감면 여부를 분리 심리하여 별개로 의결한 후 과징금 등 처분과 별도의 처분서로 감면기각처분을 하였다면, 원칙적으로 2개의 처분, 즉 과징금 등 처분과 감면기각처분이 각각 성립한 것으로 보아야 하고, 처분의 상대방으로서는 각각의 처분에 대하여 함께 또는 별도로 불복할 수 있다. 따라서 과징금 등 처분과 동시에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구하는 소를 함께 제기했다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구할 소의 이익이 부정된다고 볼 수 없다.



☞  과징금 등 처분과 감면기각처분의 취소를 각각 구한 사건에서, 과징금 등 처분을 다투는 소의 권리보호이익만을 인정한 원심판결에 잘못이 있으나, 원심이 이 사건 과징금처분의 위법 여부에 관한 판단에서 이 사건 감면기각처분의 위법 여부에 관한 판단에까지 나아갔고, 감면기각처분이 적법하다는 원심판단은 정당하므로, 원심이 그 취소를 구하는 원고청구를 기각하였어야 할 것이지만, 감면기각처분 부분에 관하여 원고만이 상고한 이 사건에서 불이익변경금지 원칙상 원고에게 불이익하게 청구기각 판결을 할 수는 없어서, 이 부분 소를 각하한 원심판결을 유지할 수밖에 없다고 판단한 사안.


 



[재판요지]


[전문]

판결문 보기



[참조조문]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28

NO 사건명 사건번호 등록일자 분야
3823 피고가 원고 소유 토지는 농어촌정비법상 농 새글 대법원_2015두36836 2017.10.18 민사
3822 갱신기대권을 가지는 기간제 시립교향악단 새글 대법원_2015두44493 2017.10.18 대법원
3821 학교법인 홍익학원이 부당하게 재정결함지원 새글 대법원_2017두34346 2017.10.18 대법원
3820 밀수출범죄와 무관한 소유자에 대한 검사의 새글 대법원_2017모236 2017.10.18 대법원
3819 반공법위반등 사건 새글 전주지법2015재노11 2017.10.18 형사
3818 정당한 권한 없이 등록상표를 사용한 침해자 특허법원 2017나1117 2017.10.17 특허
3817 액정 조성물에 있어 선행발명 대비 추가된 특허법원 2017허301 2017.10.17 특허
3816 유사한 서비스업에서 유사한 표장 및 도메인 특허법원 2017나1407 2017.10.17 특허
3815 주택법위반 서울중앙지방법원 2017노2508 2017.10.16 형사
3814 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위반(성매 서울중앙지방법원 2017노2400 2017.10.16 형사
3813 시각장애인이 아닌 안마사를 고용한 업주에 서울중앙지방법원 2017노1872 2017.10.16 형사
3812 사기등 사건 전주지법2015고단2011 2017.10.16 형사
3811 명예훼손 사건 전주지법 2017고단38 2017.10.14 형사
3810 공직선거법위반사건 전주지법 2016고합159 2017.10.14 형사
3809 형사보상 사건 전주지법 2017코114 2017.10.14 보상
3808 징계사유가 인정되더라도, 재량권이 일탈, 서울행정법원 2016구합84665 2017.10.13 행정
3807 소송신탁과 근저당권의 범위에 관한 사례 광주고등법원 2016나11553 2017.10.13 민사
3806 군복무 중 구타 등으로 인한 자살시 국가유 광주고등법원 2016누5296 2017.10.13 민사
3805 고객의 투자금액에 대한 증권회사의 책임범 광주고등법원 2016나16435 2017.10.12 민사
3804 정기상여금이 통상임금에 해당되는지 및 신 광주고등법원 2016나10826 2017.10.12 형사
3803 임대사업자의 일방적 보증금 증액 요구에 대 광주지방법원 2017가합52707 2017.10.12 민사
3802 살인죄에 대한 판결 서울남부지방법원 2017고합 178 2017.10.11 형사
3801 사기죄에 대한 판결 서울남부지방법원 2016고합465 2017.10.11 형사
3800 도로교통법위반(음주운전)에 대한 판결 서울남부지방법원 2017고정389 2017.10.11 형사
3799 사실상 법률상의 사항에 관한 법원의 석명의 대법원_2015다11984 2017.10.09 대법원
3798 부동산처분금지가처분의 기입등기가 말소된 대법원_2015다18466 2017.10.09 대법원
3797 금전대여와 함께 약정이율에 따른 이자를 주 대법원_2017다22407 2017.10.08 대법원
3796 사기죄의 피해자가 법인이어서 피기망자와 대법원_2017도8449 2017.10.08 대법원
3795 합병상장이익에 대한 증여세 과세 사건 대법원_2015두3096 2017.10.08 대법원
3794 국립묘지 외 이장 불승인 처분의 취소를 구 대법원_2017두50690 2017.10.07 대법원